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관음 거울

예술.공연.전시

by monan.stone 2012. 10. 18. 08:05

본문


훔쳐보는 것만큼 호기심을 자극하는 것도 없죠. 이태리 디자인 스튜디오 BBMDS가 디자인한 관음(Voyeur) 거울입니다. 거울이기 때문에 훔쳐보는 대상은 바로 자기 자신입니다. 관음증을 극대화시키는 열쇠모양으로 디자인되어 호기심과 나르시시즘을 교묘히 융합시켰군요.





'예술.공연.전시' 카테고리의 다른 글

Comic Sans 폰트가 주는 즐거움  (0) 2012.10.19
명화 속 공간  (0) 2012.10.19
스케이트보더를 위한 드림하우스  (0) 2012.10.19
자연주의 키보드  (0) 2012.10.18
관음 거울  (0) 2012.10.18
RGB 책디자인  (0) 2012.10.16
프랭크 로이드 라이트의 걸작 'Falling Water'  (0) 2012.10.13
흉한 기반시설을 멋진 휴양지로!  (0) 2012.10.12
옥탑집?  (0) 2012.10.11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